1. 피폭선량한도의 의미

선량한도란 방사선방호체계의 일환으로써 계획피폭상황에서 초과해서는 안 되는 개인 유효선량이나 등가선량이다.

즉, 선량한도는 업무종사자가 업무도중에 받는 직업상피폭(직무피폭)이나, 의도하지는 않았지만 일반인이 받는 피폭에 적용한다. 진단, 검사, 치료 목적으로 받는 의료피폭과 생활환경 내 어쩔 수 없는 자연방사선에 의한 피폭은 해당되지 않는다. 법으로 정한 한도이기 때문에 이를 위반할 경우, 곧 법을 위반하는 것이다. 계획피폭상황에 대하여 방사선방호를 적극적으로 이행하기 위하여 법으로 강제하고 있는 것이 선량한도이다.

선량한도는 그 한도를 초과하면 위험하고 초과하지 않으면 안전하다는 경계선이 아니다. 방사선방호의 기본 원칙은 피폭으로 인한 위험(Risk)의 크기는 문턱이 없이(허용치가 없는) 선량에 비례하여 증가한다고 가정하고 있다. 이 가설을 문턱 없는 선형(LNT, Linear Non-Threshold)모델이라 한다. 그렇다고 이 가정이 매우 작은 선량에서도 실제로 위험이 있음을 의미하지는 않으며, 피폭상황에서 방사선방호를 적극적으로 하기 위한 근거이다. 현재 연간 1 mSv를 포함하여 100 mSv 이하 저선량 범위에서는 건강에 해로운 영향이 있는지, 없는지 명확한 과학적 근거가 없다. 적극적으로 위험(Risk)을 최소화 하거나 없게 하는 방법으로 방사선방호 목적을 달성하고자 선량한도를 정하고, 개개인의 피폭선량을 관리한다.

계획피폭상황: 방사선피폭이 충분히 예측되어 사전에 적절한 방호조치를 준비하고 이행할 수 있어 계획에 따라 개인의 선량을 일정 제한치 이내로 관리할 수 있는 피폭 상황

 

이 자료는 서울대학교 원자력정책센터에서 운영하는 원자력위키에서 가져온 것입니다. 전체 내용을 보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하세요.

https://bit.ly/2LjCaiP

주소 : 08826 서울시 관악구 관악로 1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32동 313호 / TEL: 02-880-2508

COPYRIGHTⓒ SNEPC All Rights Reserved.

본 홈페이지에서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